Catherine Sforza (Caterina en italien), née vers 1463 à Milan et décédée le 28 mai 1509 à Florence, était la fille naturelle de Galéas Marie Sforza, duc de Milan en Italie et de la comtesse Lucrèce Landriani.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Catherine Sforza (Caterina en italien), née vers 1463 à Milan et décédée le 28 mai 1509 à Florence, était la fille naturelle de Galéas Marie Sforza, duc de Milan en Italie et de la comtesse Lucrèce Landriani.
  • Caterina Sforza (* 1463; † 20. Mai 1509), Gräfin von Forlì, war eine außereheliche Tochter von Galeazzo Maria Sforza, Herzog von Mailand und Lucrezia Landriano. Caterina hatte noch drei leibliche Geschwister, Carlo (1461), Alessandro (1465) und Chiara (1467), sowie etliche Halbgeschwister sowohl aus den Beziehungen und der späteren Ehe ihres Vater als auch aus der Ehe ihrer Mutter.
  • Caterina Sforza, (1463 - 28 Mayıs 1509) İtalyan Sforza ailesi üyesi asilzade, Forli kontesi. Milano Dükü Galeazzo Maria Sforza'nın evlilik dışı kızıdır. Girolamo Riario ile yaptığı evlilikten sonra asalet ünvanı olan İmola ve Forli kontesi olmuştur. Aynı zamanda ilk erkek çocuğu Ottaviano'nın naibesi olmuştur. Önemli bir condottieri aileden gelen Caterina küçük yaşta kendisini göstermiş ve ileride de topraklarını şiddetle korumaya çalışmıştır. 15. yüzyıl İtalyasının önde gelen liderlerindendir.
  • Катерина Сфорца (итал. Caterina Sforza; 1463(1463) — 10 мая 1509), графиня Форли, внебрачная дочь Галеаццо Мария Сфорца, одна из последних представительниц знаменитой династии. Одна из самых знаменитых женщин итальянского Возрождения, по прозвищу «Львица Романьи».
  • Caterina Sforza (Milano, 1463 – Firenze, 28 maggio 1509) fu contessa di Imola e Forlì, prima con il marito Girolamo Riario, poi come reggente del figlio primogenito Ottaviano.Figlia illegittima di Galeazzo Maria Sforza, duca di Milano, e di Lucrezia Landriani, moglie del cortigiano Gian Piero Landriani, crebbe nella raffinata corte di Milano, che nel XV secolo era ammirata da tutta Europa.Si distinse, già in giovane età, per le azioni coraggiose e temerarie che mise in atto per salvaguardare, da chiunque, i propri titoli ed onori, così come i propri possedimenti, quando i suoi Stati vennero coinvolti negli antagonismi politici.Nella vita privata si dedicò a svariate attività, fra le quali primeggiarono gli "experimenti" di alchimia e la caccia. Negli affetti familiari fu un'attenta e amorevole educatrice per i suoi numerosi figli, dei quali solo l'ultimo, il famoso capitano di ventura Giovanni dalle Bande Nere, ereditò dalla madre la passione per le armi e per il comando. Fu piegata, dopo un'eroica resistenza, dalla furia conquistatrice dei Borgia. Imprigionata a Roma, dopo aver riacquistato la libertà, condusse una vita ritirata a Firenze. Negli ultimi anni della sua vita confidò a un frate: «Se io potessi scrivere tutto, farei stupire il mondo».
  • Caterina Sforza (Milánó, 1463. – Firenze, 1509. május 20.), Galeazzo Maria Sforza milánói herceg házasságon kívüli leánya, Bianka Mária német-római császárné féltestvére, Bona Sforza lengyel királyné nagynénje, első házassága révén Forlì grófnéja. Városai függetlenségének elszánt és sokáig sikeres védelmezője Velence, majd a Borgiák hódító támadásaival szemben. Önállóan cselekvő, harcos vezető, ellenségeire könyörtelenül lesújtó zsarnok, ugyanakkor művészektől körülrajongott szépasszony, a reneszánsz hölgyeszmény egyik megtestesítője. Unokája, I. Cosimo de’ Medici, Toszkána első nagyhercege lett.
  • 카테리나 스포르차(이탈리아어: Caterina Sforza, 1463년 ~ 1509년 5월 10일)는 포를리의 백작부인으로 갈레아초 마리아 스포르차와 루크레치아 란드리아니 사이에서 태어난 사생아이다.1473년 그녀는 교황 식스토 4세의 조카 지롤라모 리아리오와 약혼함으로써 이몰라의 소유권을 되찾았으며, 그 도시는 리아리오 가문의 봉토가 되었다. 1477년 이몰라에 의기양양하게 들어간 후, 카테리나 스포르차는 프란체스코 5세 오르델라피로부터 포를리의 지배권을 빼앗고자 남편과 함께 로마로 가서 교황의 도움을 요청하였다.리아리오는 외삼촌인 교황의 총애를 통해 교회군 총사령관과 산탄젤로 성의 대리 성주라는 칭호를 얻어 군사적 권력과 정치적 권력을 한 손에 움켜쥐었으며 많은 범죄 술수를 통해 큰 부를 축적하는 데 성공하였다. 그리고 1484년 8월에 식스토 교황이 선종하자 그는 카테리나를 로마로 보내 산탄젤로 성을 차지하도록 하였으며, 그녀는 10월 25일 추기경단이 남편의 요구를 관철할 때까지 용감히 성채를 방어하였다. 두 사람은 자신들의 봉토인 이몰라와 포를리 시민들의 호의를 얻고자 웅장한 공공건물과 성당의 건립과 조세 폐지를 통해 노력하였지만, 오래가지 않아 국고가 바닥나면서 다시 예전처럼 강제적으로 세금을 징수하는 정책으로 돌아갔다. 이런 실책으로 말미암아 시민들의 불만이 고조되어 민심은 전보다 더 멀어졌다.리아리오의 적대자인 교황 인노첸시오 8세의 사생아이자 이몰라와 포를리의 대리 영주 프란체스케토 치보가 그에 반대하는 음모를 꾸몄다. 그 결과 리아리오는 모든 사람들의 배신을 의심하여 탄압적 체제를 세우는 일을 실행에 옮겼다. 1488년 그는 세 명의 음모자에 살해당하였으며, 그의 궁전은 약탈당하고 그의 아내와 아이들은 포로 신세로 전락하였다. 공모자의 우두머리는 포를리의 귀족 집안의 일원인 오르시였다.하지만, 라바르디노 성의 대리 성주인 톰마소 페오는 리아리오 가문에 충성을 맹세하였기 때문에 음모자들에게 성채를 인도하려고 하지 않았다. 백작부인은 음모자들에게 만일 자신을 성 안으로 들여보내 준다면 대리 성주를 설득해 성채를 넘겨 주겠다고 약속했다. 그녀의 아이들은 인질로 남은 채 그녀 혼자 성 안으로 들어갔지만, 음모자들이 위협용으로 집중포화를 날리고 복수하겠노라고 외쳤음에도 그녀는 일절 밖으로 나오지 않았다. 그들이 아직도 포로로 잡은 카테리나의 아이들을 성채 앞으로 끌고 가서 죽이겠다고 위협했을 때 그녀는 성벽 위에서 치맛자락을 걷어올려 자신의 성기를 드러내 보이며, 이것만 있으면 아이쯤은 앞으로 얼마든지 더 낳을 수 있으니 걱정하지 않는다고 외쳤다. 그녀의 삼촌이자 밀라노 공작인 루도비코 일 모로가 보낸 군대와 함께 그녀는 자신의 적들을 패배시키고 그녀의 모든 영토의 소유권을 회복할 수 있었다. 그녀는 자신에 반대하고 자신의 힘을 재확립시키게끔 했던 사람들에게 철저한 응징을 가했다. 이 한 건으로 이탈리아는 물론 다른 나라에까지 ‘이탈리아 제일의 여자(프리마 돈나 디탈리아)’라는 별명을 얻어 칭송과 열광을 한몸에 받았다. 하지만, 강압적이고 오만한 통치를 펼쳤기 때문에 그녀의 지배를 받던 시민들과의 관계는 별로 좋다고 말할 수 없었다.과부가 된 그녀에게는 몇 명의 연인이 있었으며, 그 가운데 자코모 페오와는 몰래 결혼하였다. 페오는 평소 그의 잔혹함과 오만함을 싫어했던 가신들에 의해 1495년 8월 27일 그의 아내의 눈앞에서 살해당했다. 카테리나는 암살에 관련된 모든 사람들과 여자와 아이까지 포함한 그들의 가족들을 모두 사형시키라고 명령을 내렸다. 그녀는 새 교황 알렉산데르 6세와 피렌체 사람들과 친분 관계를 맺었다. 1465년 그녀는 피렌체 공화국의 대사로 부임한 조반니 데 메디치 일 포폴라노와 비밀 결혼을 하였다. 조반니는 1498년에 죽었지만, 카테리나는 루도비코 일 모로와 피렌체 사람들의 도움 덕분에 베네치아 사람들의 공격에서 벗어나 자신의 주권을 지켜냈다.하지만, 그녀가 교황 알렉산데르 6세의 딸 루크레치아 보르자와 그녀의 아들 오타비아노 사이의 결합을 승낙하는 것에 대해 거절하자 교황의 분노를 사게 되었으며, 더구나 이 일을 계기로 교황령 회복이라는 명분으로 로마냐 지방을 정복 중이던 교황의 아들 체사레 보르자가 그녀의 영토에 욕심을 내게 되었으며, 1499년 3월 9일 리아리오 가문이 빼앗긴 이몰라와 포를리의 지배권을 체사레 보르자에게 양도한다는 교황 교서가 반포되었다.나중에 체사레가 카테리나 스포르차의 영토에 대한 정복 운동을 시작하면서 루이 12세로부터 빌린 프랑스군이 더해져 강화된 그의 군대는 그녀를 공격하였다. 카테리나는 자신의 아이들을 안전한 장소로 피신시켜 놓고 분투적인 방어전을 구상하였다. 이몰라 성은 그녀의 오른팔 디오니지 나르디가 지키고 있었으며, 저항을 오래 지속시킬 수 없다고 판단한 그는 1499년 12월에 결국 항복하였다. 카테리나는 포를리 시민들을 충성 서약에서 사면해 주고, 그녀 홀로 라바르디노 성채에서의 방어전에 나섰다. 그녀는 되풀이된 체사레의 맹공격을 격퇴하면서 평화가 담긴 그의 제안들을 모두 거절하였다.최종적으로 무기고를 폭파해 적의 침입을 저지하라는 그녀의 명령이 무시당하고, 카테리나는 백병전 후 사로잡혀 프랑스 왕의 신하로서 로마 교황에게 위탁받는 형식을 취해 로마로 연행되었다. 이리하여 그녀의 목숨은 보장되었지만 체사레의 불성실한 유린을 모면할 수는 없었다. 그녀가 보르자의 침공에 직면했을 때, 그녀의 지배 아래 있던 시민들은 물론 일족의 협력마저 충분히 얻지 못하고 패배했던 것은 13년에 걸쳐 탄압과 공포로 일관한 그녀의 통치가 원인으로 지적된다. 마키아벨리도 그녀의 통치를 “카테리나가 진정으로 방위전을 고민했다면, 성채에 힘을 쏟기보다 민심의 확보에 더욱 노력했어야 했다.”며 실패의 사례로 제시하였다. 로마로 끌려간 그녀는 이후 교황 독살 음모 사건이 터지면서 산탄젤로 성에서 1년간 죄수로 지냈다.보르자의 박해에서 벗어나기 위해 피렌체로 도피한 그녀는 1503년 알렉산데르 6세가 선종하면서 보르자의 힘이 쇠약해지자 자신의 지배권 회복을 시도하였다. 그러나 포를리와 이몰라는 아직 체사레에게 충성을 바치고 있었고 카테리나의 압제를 잊지 않고 있었기 때문에, 그녀의 소망은 좌절되었다. 카테리나는 피렌체의 산 로렌초 성당으로 피신한 후 조용히 남은 여생을 보냈다.
  • Catarina Sforza ou Caterina Sforza (1462 — 20 de maio de 1509) famosa por sua audácia no amor e na guerra, era filha ilegítima do Duque Galeazzo Maria Sforza, de Milão e de Lucrezia Landriani. Aos 14 anos (1477) desposou Girolamo Riario, quando passou a deter, pela união, o título de Senhora de Ímola e Condessa de Forli.
  • カテリーナ・スフォルツァ(Caterina Sforza 1463年 - 1509年5月10日)は、ルネサンス期の女傑として知られる女性領主。ミラノ公ガレアッツォ・マリーア・スフォルツァ(在位:1466年 - 1476年)の庶腹の娘。スフォルツァ家の当主ジャン・ガレアッツォの姉に当たる。11歳でリアーリオ家のジローラモ(1443年 - 1488年、教皇シクストゥス4世の甥)伯爵と結婚し、その間にビアンカ(1478年 - 1522年)とオッタヴィアーノ(1479年 - 1533年)姉弟を儲けて、ローマで暮らす。夫ジローラモはイーモラとフォルリの領主でもあった。1484年、シクストゥスが急逝するとジローラモはローマで反乱を起こそうとするが、失敗したため、彼女は子のビアンカとオッタヴィアーノとともに領地のフォルリに戻った。1488年、叔父のルドヴィーコによるスフォルツァ家による援助が意図的に怠ったことが原因で、フォルリに反乱が起こりジローラモが暗殺され、叔父のルドヴィーコと距離を置き始めた。後にフィレンツェのメディチ家のロレンツォの支援で反乱を抑え、支配を続ける。その後、ジャコモ・フェロ(1471年 - 1495年)と再婚。ジャコモの死後、メディチ一族傍系でロレンツォの従弟であるジョヴァンニ・デ・メディチ(イル・ポポラーノ 1467年 - 1498年)と再婚し、1498年に1子ジョヴァンニ(1498年 - 1526年)を儲ける。1499年、チェーザレ・ボルジアに攻められ、イーモラ・フォルリが相次いで陥落。ローマに移送され、修道院に入れられた。
  • Caterina Sforza (Milà, Ducat de Milà 1463 - Florència, República de Florència 1509) fou una membre de la noblesa italiana que va esdevenir comtessa consort de Imola i Forlì, i que fou una de les dones més influents de la seva època.
  • Katarzyna Sforza (wł. Caterina Sforza; ur. 1463, zm. 28 maja 1509) – włoska arystokratka, księżna Forlì, nieślubna córka Galeazza Marii Sforzy, księcia Mediolanu i najprawdopodobniej Lukrecji Landriani. W bardzo młodym wieku poślubiła siostrzeńca papieża Sykstusa IV, Girolama Riario. Była silną kobietą, znała się na polityce i dyplomacji oraz była lepiej wykształcona od swojego męża. We Włoszech zwano ją na różne sposoby: dla ludu była najmężniejszą z kobiet Włoch, wenecki poeta ochrzcił ją tygrysicą z Forlì, virago („kobieta-mężczyzna”), pewien wenecjanin nazwał ją semenza de la serpe indiavolata („nasienie diabelskiego węża”), pewien dokument miasta Imoli mówi o niej femina sangurinaria et tyranissa („kobieta krwiożercza i tyrańska”),a kardynałowie z papieżem Aleksandrem VI na czele określili ją jako iniqutatis filia („córa nieprawości”).
  • Caterina Sforza, Countess of Forlì (early 1463 – 28 May 1509) was an Italian noblewoman, the illegitimate daughter of Galeazzo Maria Sforza, Duke of Milan and Lucrezia Landriani, the wife of the courtier Gian Piero Landriani, a close friend of the Duke. Raised in the refined Milanese court, Caterina later held the titles of Lady of Imola and Countess of Forlì, by her marriage to Girolamo Riario. She was also the Regent for her first-born son, Ottaviano. The descendant of a dynasty of noted condottieri, Caterina, from an early age, distinguished herself by her bold and impetuous actions taken to safeguard her possessions from possible usurpers, and to defend her dominions from attack, when they were involved in political intrigues that were a distinguishing feature of 15th century Italy.In her private life Caterina was devoted to various activities, among which were experiments in alchemy and a love of hunting and dancing. She had a large number of children, of whom only the youngest, Captain Giovanni dalle Bande Nere, inherited the forceful, militant character of his mother.Following Caterina's resistance to Cesare Borgia, she had to face his fury and he took her prisoner. Upon regaining her liberty following her imprisonment in Rome, she led a quiet life in Florence. In the final years of her life, she confided to a monk: "If I were to write the story of my life, I would shock the world."
  • Catherina Sforza (Milaan, ca 1463 – Florence, 28 mei 1509), vrouwe van Forlì en Imola, was een buitenechtelijke dochter van Galeazzo Maria Sforza (1444-1476), hertog van Milaan van 1466-1476, en Lucrezia Landriani. De hertog erkende haar als zijn dochter en voedde haar samen met zijn andere kinderen op.
  • Catalina Sforza (Caterina, en italiano) (Milán, 1463 – Florencia, 28 de mayo de 1509), hija ilegítima de Galeazzo María Sforza (duque de Milán) y de Lucrecia Landriani, fue condesa de Imola y Forlì. Contrajo primeras nupcias con Jerónimo Riario de Forli en 1473. Fue una de las mujeres más famosas de su tiempo.
dbpedia-owl:sudocId
  • 029163692
dbpedia-owl:thumbnail
dbpedia-owl:viafId
  • 5727279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34214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513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5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0509277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fr:sudoc
  • 29163692 (xsd:integer)
prop-fr:type
  • personne
prop-fr:viaf
  • 5727279 (xsd:integer)
prop-fr:wikiPageUsesTemplate
prop-fr:worldcatid
  • lccn-n-50-2511
dcterms:subject
rdf:type
rdfs:comment
  • Catherine Sforza (Caterina en italien), née vers 1463 à Milan et décédée le 28 mai 1509 à Florence, était la fille naturelle de Galéas Marie Sforza, duc de Milan en Italie et de la comtesse Lucrèce Landriani.
  • Caterina Sforza (* 1463; † 20. Mai 1509), Gräfin von Forlì, war eine außereheliche Tochter von Galeazzo Maria Sforza, Herzog von Mailand und Lucrezia Landriano. Caterina hatte noch drei leibliche Geschwister, Carlo (1461), Alessandro (1465) und Chiara (1467), sowie etliche Halbgeschwister sowohl aus den Beziehungen und der späteren Ehe ihres Vater als auch aus der Ehe ihrer Mutter.
  • Caterina Sforza, (1463 - 28 Mayıs 1509) İtalyan Sforza ailesi üyesi asilzade, Forli kontesi. Milano Dükü Galeazzo Maria Sforza'nın evlilik dışı kızıdır. Girolamo Riario ile yaptığı evlilikten sonra asalet ünvanı olan İmola ve Forli kontesi olmuştur. Aynı zamanda ilk erkek çocuğu Ottaviano'nın naibesi olmuştur. Önemli bir condottieri aileden gelen Caterina küçük yaşta kendisini göstermiş ve ileride de topraklarını şiddetle korumaya çalışmıştır. 15. yüzyıl İtalyasının önde gelen liderlerindendir.
  • Катерина Сфорца (итал. Caterina Sforza; 1463(1463) — 10 мая 1509), графиня Форли, внебрачная дочь Галеаццо Мария Сфорца, одна из последних представительниц знаменитой династии. Одна из самых знаменитых женщин итальянского Возрождения, по прозвищу «Львица Романьи».
  • Catarina Sforza ou Caterina Sforza (1462 — 20 de maio de 1509) famosa por sua audácia no amor e na guerra, era filha ilegítima do Duque Galeazzo Maria Sforza, de Milão e de Lucrezia Landriani. Aos 14 anos (1477) desposou Girolamo Riario, quando passou a deter, pela união, o título de Senhora de Ímola e Condessa de Forli.
  • カテリーナ・スフォルツァ(Caterina Sforza 1463年 - 1509年5月10日)は、ルネサンス期の女傑として知られる女性領主。ミラノ公ガレアッツォ・マリーア・スフォルツァ(在位:1466年 - 1476年)の庶腹の娘。スフォルツァ家の当主ジャン・ガレアッツォの姉に当たる。11歳でリアーリオ家のジローラモ(1443年 - 1488年、教皇シクストゥス4世の甥)伯爵と結婚し、その間にビアンカ(1478年 - 1522年)とオッタヴィアーノ(1479年 - 1533年)姉弟を儲けて、ローマで暮らす。夫ジローラモはイーモラとフォルリの領主でもあった。1484年、シクストゥスが急逝するとジローラモはローマで反乱を起こそうとするが、失敗したため、彼女は子のビアンカとオッタヴィアーノとともに領地のフォルリに戻った。1488年、叔父のルドヴィーコによるスフォルツァ家による援助が意図的に怠ったことが原因で、フォルリに反乱が起こりジローラモが暗殺され、叔父のルドヴィーコと距離を置き始めた。後にフィレンツェのメディチ家のロレンツォの支援で反乱を抑え、支配を続ける。その後、ジャコモ・フェロ(1471年 - 1495年)と再婚。ジャコモの死後、メディチ一族傍系でロレンツォの従弟であるジョヴァンニ・デ・メディチ(イル・ポポラーノ 1467年 - 1498年)と再婚し、1498年に1子ジョヴァンニ(1498年 - 1526年)を儲ける。1499年、チェーザレ・ボルジアに攻められ、イーモラ・フォルリが相次いで陥落。ローマに移送され、修道院に入れられた。
  • Caterina Sforza (Milà, Ducat de Milà 1463 - Florència, República de Florència 1509) fou una membre de la noblesa italiana que va esdevenir comtessa consort de Imola i Forlì, i que fou una de les dones més influents de la seva època.
  • Catherina Sforza (Milaan, ca 1463 – Florence, 28 mei 1509), vrouwe van Forlì en Imola, was een buitenechtelijke dochter van Galeazzo Maria Sforza (1444-1476), hertog van Milaan van 1466-1476, en Lucrezia Landriani. De hertog erkende haar als zijn dochter en voedde haar samen met zijn andere kinderen op.
  • Catalina Sforza (Caterina, en italiano) (Milán, 1463 – Florencia, 28 de mayo de 1509), hija ilegítima de Galeazzo María Sforza (duque de Milán) y de Lucrecia Landriani, fue condesa de Imola y Forlì. Contrajo primeras nupcias con Jerónimo Riario de Forli en 1473. Fue una de las mujeres más famosas de su tiempo.
  • Caterina Sforza, Countess of Forlì (early 1463 – 28 May 1509) was an Italian noblewoman, the illegitimate daughter of Galeazzo Maria Sforza, Duke of Milan and Lucrezia Landriani, the wife of the courtier Gian Piero Landriani, a close friend of the Duke. Raised in the refined Milanese court, Caterina later held the titles of Lady of Imola and Countess of Forlì, by her marriage to Girolamo Riario. She was also the Regent for her first-born son, Ottaviano.
  • Caterina Sforza (Milano, 1463 – Firenze, 28 maggio 1509) fu contessa di Imola e Forlì, prima con il marito Girolamo Riario, poi come reggente del figlio primogenito Ottaviano.Figlia illegittima di Galeazzo Maria Sforza, duca di Milano, e di Lucrezia Landriani, moglie del cortigiano Gian Piero Landriani, crebbe nella raffinata corte di Milano, che nel XV secolo era ammirata da tutta Europa.Si distinse, già in giovane età, per le azioni coraggiose e temerarie che mise in atto per salvaguardare, da chiunque, i propri titoli ed onori, così come i propri possedimenti, quando i suoi Stati vennero coinvolti negli antagonismi politici.Nella vita privata si dedicò a svariate attività, fra le quali primeggiarono gli "experimenti" di alchimia e la caccia.
  • Caterina Sforza (Milánó, 1463. – Firenze, 1509. május 20.), Galeazzo Maria Sforza milánói herceg házasságon kívüli leánya, Bianka Mária német-római császárné féltestvére, Bona Sforza lengyel királyné nagynénje, első házassága révén Forlì grófnéja. Városai függetlenségének elszánt és sokáig sikeres védelmezője Velence, majd a Borgiák hódító támadásaival szemben.
  • 카테리나 스포르차(이탈리아어: Caterina Sforza, 1463년 ~ 1509년 5월 10일)는 포를리의 백작부인으로 갈레아초 마리아 스포르차와 루크레치아 란드리아니 사이에서 태어난 사생아이다.1473년 그녀는 교황 식스토 4세의 조카 지롤라모 리아리오와 약혼함으로써 이몰라의 소유권을 되찾았으며, 그 도시는 리아리오 가문의 봉토가 되었다. 1477년 이몰라에 의기양양하게 들어간 후, 카테리나 스포르차는 프란체스코 5세 오르델라피로부터 포를리의 지배권을 빼앗고자 남편과 함께 로마로 가서 교황의 도움을 요청하였다.리아리오는 외삼촌인 교황의 총애를 통해 교회군 총사령관과 산탄젤로 성의 대리 성주라는 칭호를 얻어 군사적 권력과 정치적 권력을 한 손에 움켜쥐었으며 많은 범죄 술수를 통해 큰 부를 축적하는 데 성공하였다.
  • Katarzyna Sforza (wł. Caterina Sforza; ur. 1463, zm. 28 maja 1509) – włoska arystokratka, księżna Forlì, nieślubna córka Galeazza Marii Sforzy, księcia Mediolanu i najprawdopodobniej Lukrecji Landriani. W bardzo młodym wieku poślubiła siostrzeńca papieża Sykstusa IV, Girolama Riario. Była silną kobietą, znała się na polityce i dyplomacji oraz była lepiej wykształcona od swojego męża.
rdfs:label
  • Catherine Sforza
  • Catalina Sforza
  • Catarina Sforza
  • Caterina Sforza
  • Caterina Sforza
  • Caterina Sforza
  • Caterina Sforza
  • Caterina Sforza
  • Caterina Sforza
  • Catherina Sforza
  • Katarzyna Sforza
  • Сфорца, Катерина
  • カテリーナ・スフォルツァ
  • 카테리나 스포르차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depiction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